2012/03/31 (20:09) from 112.161.60.201' of 112.161.60.201' Article Number : 480
Delete Modify 샘지기 Access : 2715 , Lines : 9
시련


 내가 시련의 진정한 의미를 깨달은 것은 그로부터 한참 시간이 지난 후 였습니다.  

시련이 사람을 더 나은 존재로 변화시킬 수 있을 때 그것이 의미를 가질 수 있다는 사실이었습니다.
 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* 예후다 베이컨*

Backward Forward Post Reply List